韓國人氣女子天團「少女時代」隊長 Taeyeon 太妍 昨天(17)日獲邀出席印尼亞運會,一抵達印尼雅加達機場就被大批粉絲包圍,讓 Taeyeon 太妍 從頭到尾緊皺著眉頭,顯露出滿滿的恐慌外,還幾度提醒「小心」,不料最後粉絲疑似太激動而失控,大批人群往前推擠,甚至有人趁亂襲胸、摸臀,還一度將她推倒在地,她慌張地大哭,還被保鑣整個抬起來才能脫困,情況失控。 SM Entertainment 表示,機場的混亂讓 Taeyeon 太妍 很慌張,現在已經恢復平靜,但她依然很擔心粉絲的安危,主辦單位也表達深深歉意,未來會增加保全人數, SM Entertainment 也會更努力保護藝人的安危。




您可能也有興趣:  黃于恩 溫妮 超甜美的小隻馬正妹麻豆



面對這起意外, Taeyeon 太妍 實在是心有餘悸,18日凌晨她透過 Instagram 發文表示,自己對於雅加達機場混亂的情況真的是嚇到了,可以理解歌迷們的熱情,但真的是太危險了! Taeyeon 太妍 透露,在混亂的過程中,除了有許多人都差點跌倒外,自己也數次被吃到豆腐,胸部和屁股被不小心摸了好幾次,直到不慎被推倒,「我真的嚇壞了、崩潰了…」

자카르타 공항에서 수많은 인파에 몰려 발이 엉키고 몸도 엉켜서 많이 위험한 상황이 있었습니다 실제로 바닥에 넘어진채로 벌벌떨고 눈물이 멈추지 않았어요. 현지 경호원분이 위험해 보였는지 절 뒤에서 번쩍 들어올리셔서 그것 또한 너무 당황스러웠고 놀랐습니다. 자꾸 뒤에서 옆에서 신체접촉에 긴장했던 상황인지라 질서라는건 찾아볼 수 없었고 기다려주셨던 분들중에 똑같이 넘어지고 다치신 분들도 있는 것 같아서 제 마음이 몹시 좋지 않네요. 그리고 고의는 아니었겠지만 신체일부 엉덩이며 가슴이며 자꾸 접촉하고 부딪히고 서로 잡아당기고.. 그 느낌도 참 당황스럽고 제정신을 못차리겠더라고요. 그래서 오랜만에 도착한 자카르타에서 좋은 모습으로 입국 할 수가 없었습니다. 기다려준 팬들에게 너무 미안하고 제발 우리 다치지않게 질서를 지켜줬으면 좋겠어요 그 누구보다 사랑 많고 정 많고 서로 이해 할 수 있는 우리팬들이니까 오늘일은 해프닝으로 생각할게요. 모두 다 상처받지 않길 바랄게

A post shared by TaeYeon (@taeyeon_ss) on

至於當地警衛突然將她扛到肩上, Taeyeon 太妍 表示,對於那個舉動其實很驚訝和恐慌,不過能理解警衛是看到她被推倒在地又顫抖地大哭,顧慮到可能有危險才會那麼做,「能了解那番好意」。除了述說這段遭遇外,太妍也在文末向等她許久的粉絲道歉,因為發生推擠狀況,所以抵達印尼時有點晚了,直呼抱歉外,也期許秩序控管可以維持得更好,「拜託也希望大家都不要受傷。」



更多 Taeyeon 太妍 文章

分享到
加入LINE粉絲團